달력

62024  이전 다음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728x90
반응형

상황 요약

  • 토지: 두 필지 중 한 필지에 오래된 주택이 있음.
  • 소유자: 토지 두 필지 모두 A 명의, 주택은 B, C, D 명의.
  • 질문: 주택과 토지 소유자가 다를 경우 계약서를 어떻게 작성해야 하는지, 실거래 신고 방법 및 세금 문제.

Q1: 주택과 토지 소유자가 다를 경우, 계약서를 각각 작성해야 하나요?

 

A1: 주택과 토지 소유자가 다를 경우 각각의 소유자에 맞춰 계약서를 별도로 작성하는 것이 좋습니다. 이는 주택과 토지의 소유권 이전 과정에서 발생할 수 있는 법적 문제를 최소화하고, 명확하게 소유자 간의 권리와 의무를 구분하는 것이 중요하기 때문입니다.

 

Q2: 주택과 토지의 금액을 하나의 계약서에 명시해도 되나요?

 

A2: 하나의 계약서에 주택과 토지의 금액을 명시하는 것은 가능하나, 특약 사항에 명확히 기재해야 합니다. 예를 들어, 주택의 금액과 토지의 금액을 구분하여 각각 명시하고, 세부 내역을 정확히 기록하여 양 당사자가 내용확인에 문제가 없도록 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반응형

Q3: 실거래 신고는 어떻게 해야 하나요?

 

A3: 실거래 신고는 주택과 토지 각각 신고해야 합니다. 주택과 토지의 소유자가 다르기 때문에 각각의 소유권 이전에 대해 별도로 신고해야 하며, 이는 부동산 거래 신고 등에 관한 법률에 따라 처리하시면 됩니다. 구체적인 방법은 해당 구청에 문의하여 확인하는 것이 필요하겠습니다.

 

Q4: 세금은 어떻게 내야 하나요?

 

A4: 세금은 주택과 토지의 소유자가 각각 납부해야 합니다. 주택의 소유자들은 주택에 대한 세금을, 토지의 소유자는 토지에 대한 세금을 납부해야 하며, 이는 각각의 소유권 이전에 따른 세금 신고와 납부를 해야합니다.

 

Q5: 폐가 수준의 주택 가격은 어떻게 신고해야 하나요?

 

A5: 폐가 수준의 주택이라 하더라도 법적으로 정해진 기준 가격 이하로 신고하는 것은 불가능합니다. 주택의 개별주택가격이 8,600만원이라면, 이를 기준으로 신고해야 합니다. 이는 부동산 실거래 신고법에 따른 것으로, 허위 신고 시 법적 제재가 있을 수 있기 때문에 세금 몇푼 아끼자고 기재하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습니다.

 

추가

  • 계약서 작성 시, 특약사항에 주의: 주택과 토지의 구분, 각 소유자의 권리와 의무를 명확히 기재하는 것이 중요.
  • 실거래 신고와 세금 신고를 명확히 분리: 각각의 소유권 이전과 관련된 신고 및 납부가 제대로 이루어지도록 철저히 확인해야 합니다. 문제의 발생 소지를 초기부터 없애는 것이 중개사의 역할입니다. 
728x90
반응형
Posted by LivelyLeaps
|